82년생 김지영 일본 개봉 근황

극 중 ‘김지영의 삶이 일본 여성들의 삶과 닮았다’는 공감대가 형성됐다.

한국과 일본은 과거 남성 중심의 사회였다. 지금은 이러한 생각이 많이 바뀌어 여성들의 사회진출이 늘어나고 남녀평등이 요구되지만 뿌리 깊은 남성 중심 문화는 여전하다는 문제 의식도 나온다.

 

 

 

 

82김지영을 본 일본인 여성 및 페미 다수는 한국 여성들도 일본 여성들처럼 가부장적인 남성 중심 문화에서 산다는 공감대가 형성

에 발행했습니다
미분류(으)로 분류되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