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트윈스 PS 확정(데이터 주의)

1회초 홍창기가 볼넷을 골라 나가 도루와 상대 실책에 힘입어 1사 3루 찬스를 만들었고, 이를 이형종이 가볍게 불러들이며 선취점을 뽑아냅니다. 마운드에서는 임찬규가 완벽하진 않지만 관록이 빛이 나는 경기 운영으로 무실점 피칭을 이어줍니다. 3회초 홍창기와 오지환이 연속 2루타를 쳐내며 갭파워 있는 테이블 세터가 얼마나 소중한 존재인지 각인 시키며 추가점을 뽑아냅니다. 그리고 오지환은 자신이 이미지와 달리 스마트한 툴가이임을 증명하는 특유의 주루 플레이를 보이면서 3점째를 올립니다 크크 벤치에 비판 신청하려다 공 빠진거 보고 어필하는거 다 봤다 내야수들은 임찬규의 10승을 위해 수비에서도 열일합니다. 4회말 강습 타구를 김민성이 잘 걷어내며 위기를 더 키우지 않습니다. 5회초 이형종의 시즌 17호 홈런이 터지며 차곡차곡 도망가는데 성공합니다. 요새 하도 폴대 살짝 스치는 파울 홈런이 많이 나와 스트레스 받았던지 경기 후 인터뷰에서 “파울인 줄 알았다”라고 시크하게 한마디했더군요 크크 5회말에도 내야진의 좋은 수비 집중력은 이어집니다. 정주현이 좋은 판단력으로 상대의 더블 스틸 작전을 봉쇄합니다. 6회말 2사 1,2루에서 등판한 정우영이 사사구 두개를 허용하며 흔들리자 이번에는 오지환이 정우영을 구해줍니다. 마운드 위에서 주저앉은 정우영을 일으켜 세워 덕아웃으로 돌아가는 주장님을 보니 이래서 LG가 저 주장님을 모셔왔구나 싶은건 덤 8회초 선두타자 볼넷으로 출루한 채은성을 대주자 김용의로 바꿨고, 김용의는 박용택의 파울 플라이때 좋은 판단으로 2루 태그업에 성공합니다. 이에 kt는 후속타자 김민성을 자동 고의사구로 내보냈고, 타석에는 유강남이 등장합니다. 그리고 적시타가 터지며 김용의 태그업의 스노우볼이 굴러가기 시작합니다. kt가 더 이상의 실점을 막기 위해 주권을 등판시키자 덕아웃에서는 좌타 이천웅 카드를 꺼내듭니다. 그리고 이천웅은 고급야구를 시전하며 3루주자 김민성을 불러들였고, 상대의 송구가 빠진 사이 유강남은 2루까지 진루합니다. 바로 홍창기의 적시타까지 터지며 7-2까지 달아나는데 성공합니다. 8회말 등판한 송은범은 1사 만루의 위기까지 몰렸으나 기가 막힌 병살로 위기를 탈출합니다. 9회말 등판한 고우석은 4실점을 하는 우여곡절 끝에 간신히 경기를 마무리하며 잔여 경기 첫 일정을 승리로 마무리합니다. 우석아 세이브 상황이 아니라 그런거라고 믿을게ㅠㅠ 이렇게 LG는 2년 연속 포스트시즌 진출을 확정합니다. 류중일 감독은 21세기 최초로 LG 트윈스를 2년 연속 가을야구 시킨 감독이 되었습니다. 앞으로 5강권 팀들의 무승부가 없다는 가정하에 2위 킹우의 수는 이렇습니다. 일단 전승하면 무조건 2등이니 매직 넘버는 4 남은 경기수도 4 3승 1패시->두산 or kt 전승시 역전, 근데 두 팀간의 맞대결이 남아있어서 3승 1패하면 일단 3위는 확보합니다. 2승 2패시->두산 or kt 잔여 경기 1패시 역전, 키움 2승시, 최소 3위 확보 이 이하는 알아봤자 스트레스 받으니 그만 알아봅시다(…) LG의 이번주 잔여 일정은 금요일 기아(A)-토요일 NC(A)입니다. 금요일 선발 투수는 아마도 켈리-김기훈이 될 것 같습니다. 금요일에도 꼭 뵐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에 발행했습니다
미분류(으)로 분류되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